나눔의 장

몸은 마음을 담는 그릇입니다.

바른 몸에 바른 마음이 담기는 것입니다.

- 도운선사 -

선시 - 들숨 날숨(단전호흡) / 채건식님 2021.01.22

본문

작성자 : 김영환

여의도에서 20여년간 수련을 해 오시고 계시는 채건식 회원님(87세)의 선시를 소개합니다.
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
들숨 날숨(단전호흡)

 

두 손 모아 눈 감으면

정수리 위 하늘길이 열린다

 

주위는 고요하고

우주는 적막한데

천지 기운이 온몸을 감싸네

 

하단전 깊은 곳 들숨이 닿아

긴 날숨 사이로 섬광처럼

흐르는 한 줄기 빛을 본다

 

이윽고 내 작은 육신은

모래알처럼 흩어지고

 

세속의 번뇌와

질긴 상념은 끈을 놓는다
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회원로그인

접속자집계

오늘
285
어제
469
최대
1,003
전체
83,601

그누보드5
Copyright © 소유하신 도메인. All rights reserved.